마이다스카지노 마이다스카지노

강채영, 양궁 개인전 16강 안착…2관왕 향해 순항



한국 여자 양궁 대표팀의 맏언니 강채영(25·현대모비스)이 2020 도쿄올림픽 개인전 16강에 안착했다. 여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강채영은 28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32강전서 베로니카 마르첸코(우크라이나)를 7-1(27-26, 29-28, 29-29, 28-24)로 꺾고 16강에 올랐다. 이로써 강채영은 여자 단체전에 이어 개인전까지 2관왕을 향해 힘찬 행보를 이어갔다. 강채영은 오는 30일 오전 터…
기사 더보기


움짤 정보와 함께 보기


많이 읽은 글